닫기
본문 바로가기

한마음선원법회와 정진

선원소개 법회와 정진 정진안내 성도절

정진안내/성도절

성도절

부처님은 영원한 생명이며 한량없는 빛이며 모든 것의 본질이다. 음력 12월 8일은 불교 4대 명절 중의 하나인 성도재일입니다.

석가모니 부처님께서 설산(雪山, 히말라야)에서 6년간의 고행 끝에, 지나친 극단적 고행은 깨달음을 이룰 몸을 죽 이게 되어, 마침내 도를 얻을 수 없음을 아시게 되었습니다. 그 후 네란자라 강에서 고행으로 지친 몸을 씻으신 후, 수자타로부터 유미죽 공양을 받으신 후 건강을 회복하시고는, 다시 보리수 아래의 길상좌에 정좌하시고 깊은 선정에 드시게 됩니다.

보리수 아래의 선정 7일 만에, 마침내 부처님께서는 마왕 파순의 마지막 유혹과 위협까지도 남김없이 모두 다 물 리치시고, 환하게 비추던 밝은 새벽 별을 보시는 순간 바른 도를 이루시게 되었습니다. 성도절 그 새벽에 인도 가 비라국의 싯달타 왕자가 '여래, 응공, 정변지 명행족, 선서, 세간해, 무상사, 조어장부, 천인사, 불, 세존'으로 거듭 나시게 되었던 것입니다.

바로 그 날이 음력으로 12월 8일입니다. 이 날을 도(道)를 이룬(成) 날이라고 해서 성도절(成道節)이라고 부릅니다.

예로부터 이 성도절에는 제방선원(선방)에서는 잠을 자지 않고 날을 꼬박 새면서 참선을 하는 철야 용맹 정진을 하여왔고, 많은 사찰에서도 성도재일까지 7일간을 정진기간으로 정하여 수행하여 왔습니다.

지금도 전국의 많은 사찰에서 일주일을 정진기간으로 정하여 수행에 한층 더 힘을 쓰고 있으며 특히 저녁에는 지혜의 등을 밝히고, 참선이나, 삼천 배 정진, 염불, 참회 기도 등으로 철야 정진을 하게 됩니다.

동지 정진에 동참하시려면

선원에서는 이러한 부처님의 고행과 성불의 뜻을 기리는 성도절 특별정진이 있습니다.
동참하실 분은 본원(031-470-3100) 및 각 지원의 종무소에 문의 하시기 바랍니다.